[새로 나온 책] 사순절 묵상집 '받아서 먹어라 이것은 내 몸이다' 외 > 도서 | KCMUSA

[새로 나온 책] 사순절 묵상집 '받아서 먹어라 이것은 내 몸이다' 외 > 도서

본문 바로가기

  • 도서

    홈 > 문화 > 도서

    [새로 나온 책] 사순절 묵상집 '받아서 먹어라 이것은 내 몸이다' 외

    페이지 정보

    작성자 CBS노컷뉴스| 작성일2024-01-29 | 조회조회수 : 8,129회

    본문

    받아서 먹어라 이것은 내 몸이다 / 기독교방송(CBS) 외 / 대한기독교서회

    한국교회 대표연합기관이 만든 사순절 묵상집


    사계절 창조신비 / 최종수 / 신앙과 지성사

    버섯을 통한 하나님의 창조세계 경험


    하나님은 아직 당신을 포기하지 않으셨다 / 캐서린 캠벨(박상은) / 생명의말씀사

    여섯명의 스토리텔링으로 전하는 격려 메시지


    부끄러움을 아는 교회 / 류인섭 / 비전북

    "주님앞에서 느끼는 부끄러움은 아름다운 것"


     

     

    086c85585c036473a91dd8a7f6c5e784_1706554931_7077.jpg
    새로 나온 책 


    [앵 커]

     

    새로 나온 책 시간입니다. 

     

    한국교회의 대표 연합기관이 만든 2024년 사순절 묵상집이 나왔습니다. 또, 야생버섯을 통한 하나님의 창조세계를 경험할 수 있는 52주 묵상여행 등을 최종우기자가 소개합니다. 

     

    [기 자]

     

    [받아서 먹어라 이것은 내 몸이다 / 기독교방송(CBS) 외 / 대한기독교서회]

     

    CBS를 비롯해 한국교회의 대표 연합기관이 함께 만든 사순절 묵상집.

     

    올해 사순절 기간인 다음달 14일부터 3월30일까지 40편의 묵상 글을 실었습니다. 

     

    또 한국교회의 모든 그리스도인이 함께 드리는 사순절 연합기도문도 수록돼 있습니다. 

     

    이와 함께 '전쟁 레퀴엠' 등 예수그리스도의 수난의 의미를 성찰해 보는 음악묵상도 담았습니다.

    ------------------------------------------------------------

     

    [사계절 창조신비 / 최종수 / 신앙과 지성사]

     

    버섯과 함께하는 52주 묵상 여행.

     

    30여년동안 버섯을 연구하고 있는 최종수 목사가 직접 만난 야생 버섯 이야기를 들려줍니다. 

     

    버려진 쓰레기를 분해해 비옥한 흙으로 만들고 그 흙으로 인해 땅을 가꾸고 보존하는 역할을 하고 있는 다양한 버섯들에 하나님의 말씀을 연결했습니다. 

     

    또 '나의 묵상'란을 만들어 하나님의 창조의 신비를 경험하며 느끼는 깨달음을 적도록 했습니다. 

     

    야생버섯을 통한 52주간의 묵상여행은 '버섯'이라는 핵심단어로 버섯이 지구환경에 미치는 선한 영향력이 무엇인지를 알려줍니다.  

    ------------------------------------------------------------


    [하나님은 아직 당신을 포기하지 않으셨다 / 캐서린 캠벨(박상은) / 생명의말씀사]

     

    성경 스토리텔링으로 전하는 위로와 격려의 메시지. 

     

    나발의 아내 아비가일 등 여섯 인물의 생생한 삶의 이야기를 들려줍니다. 

     

    그들의 삶속에 하나님의 일하심을 발견하고 성경 속 인물들의 이야기를 통해 포기하지 않으시는 하나님을 보여 줍니다. 

    ------------------------------------------------------------

     

    [부끄러움을 아는 교회 / 류인섭 / 비전북] 

     

    앎과 삶이 하나 되는 신앙을 위하여.

     

    저자의 영적 깨달음과 삶의 고백을 담은 신앙 에세이. 

     

    복음으로 사는 생활이 무엇인지 주님이 깨닫게 해준 내용들을 칼럼으로 엮었습니다. 

     

    저자는 부끄러움을 모르는 사회 속에 교회도 부끄러움을 모르는 곳이 됐다며 주님 앞에서 느끼는 부끄러움은 잘못이 아니라 아름다운 것이라고 말합니다.

     

    CBS뉴스 최종웁니다. 

     

    [영상기자 / 최현, 영상편집 / 김다솔]


    KCMUSA,680 Wilshire Pl. #419, Los Angeles,CA 90005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