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 나온 책] '회복의 여정' '우리의 춤은 변하여 슬픔이 되고' 외 > 도서 | KCMUSA

[새로 나온 책] '회복의 여정' '우리의 춤은 변하여 슬픔이 되고' 외 > 도서

본문 바로가기

  • 도서

    홈 > 문화 > 도서

    [새로 나온 책] '회복의 여정' '우리의 춤은 변하여 슬픔이 되고' 외

    페이지 정보

    작성자 CBS노컷뉴스| 작성일2024-02-26 | 조회조회수 : 6,487회

    본문

    회복의 여정 / 이규현 / 두란노

    탕자의 비유를 통한 회복하는 방법 제시


    우리의 춤은 변하여 슬픔이 되고 / 전원희 / 지우

    신학과 신앙 잇는 예레미야애가 묵상


    사랑하는 그대여 / 임은미 / 두란노

    '하루 세 번 멈추고 하나님의 음성 듣기'


    삶을 위한 생각 노트 / 황승룡 / 쿰란출판사

    삶의 가치· 의미 부여하는 120개 주제





    6f147d2de1163f18f25fe96654e598c8_1708970699_3558.jpg
    새로 나온 책 


    [앵 커]

     

    새로 나온 책 시간입니다. 

     

    현 시대를 살아가면서 묵상과 기도로 자신에 대한 신앙을 돌아보게 하는 책들이 나왔습니다.

     

    탕자의 비유를 통해 하나님의 깊은 사랑을 깨닫게 하는 '회복의 여정' 등 새로 나온 책들을 최종우기자가 소개합니다. 

     

    [기 자]

     

    [회복의 여정 / 이규현 / 두란노]

     

    인생의 흉년에서 온전한 안식으로.

     

    탕자의 비유를 통해 회복의 여정으로 안내합니다. 

     

    하나님은 탕자가 돌아오기 전부터 이미 그를 기다리고 있었다며 타락한 인간에게 회복은 하나님께로 돌아가는 길 밖에 없다고 강조합니다. 

     

    회복의 여정은 하나님을 잊고 살아가고 있는 많은 사람들에게 하나님의 깊은 사랑을 다시 깨닫게 해줍니다. 

    ------------------------------------------------------------

     

    [우리의 춤은 변하여 슬픔이 되고 / 전원희 / 지우]

     

    신학과 신앙을 잇는 예레미야애가 묵상집. 

     

    사순절, 40일간의 묵상으로 구성됐습니다. 

     

    읽기, 묵상, 묵상도움, 적용도움, 개인기도, 공동기도로 엮었으며 애가의 역사적 배경도 자세히 설명했습니다. 

     

    애가의 전체적인 흐름에서 명확하게 보여주는 신학적 메시지도 던져줍니다. 

    ------------------------------------------------------------

     

    [사랑하는 그대여 / 임은미 / 두란노]

     

    60일간의 하나님과의 데이트.

     

    다니엘처럼 하루에 세 번 일상의 순간들을 잠시 멈추고 하나님의 음성듣기를 제안합니다. 

     

    하루 세 번 기도하는 영적 습관은 인생의 많은 문제의 답을 얻게 될 것이라며 60일, 하루 세 번, 멈춤의 선택이 우리를 그리스도의 착하고 충성된 대사로 만들어 줄 것이라고 말합니다. 

     

    책은 따뜻한 사랑을 시작으로 완주까지 60일의 여정을 담았습니다. 

    ------------------------------------------------------------

     

    [삶을 위한 생각 노트 / 황승룡 / 쿰란출판사]

     

    우리 삶에 중요한 120개의 주제. 

     

    가치관의 혼란, 윤리의 부재 등 혼돈의 시대를 사는 크리스천들에게 주는 삶의 메시지. 

     

    저자가 80여 년 동안 마음에 품고 삶을 이끌어 왔던 생각들을 정리했습니다. 

     

    생명, 사랑, 믿음, 희망, 기도, 웃음, 감사 등 120개의 주제는 삶의 가치와 의미, 새로운 미래를 만드는 힘으로 작용합니다. 

     

    CBS뉴스 최종웁니다. 

     

     영상기자 / 정용현, 영상편집 / 김성령


    KCMUSA,680 Wilshire Pl. #419, Los Angeles,CA 90005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