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 15번째 미션 샌 후안 바티스타...12월 21일 동짓날 아침햇빛 제단 밝혀 > 라이프 | KCMUSA

[CA] 15번째 미션 샌 후안 바티스타...12월 21일 동짓날 아침햇빛 제단 밝혀 > 라이프

본문 바로가기

  • 라이프

    홈 > 문화 > 라이프

    미국여행 [CA] 15번째 미션 샌 후안 바티스타...12월 21일 동짓날 아침햇빛 제단 밝혀

    페이지 정보

    작성자 KCMUSA| 작성일2023-11-02 | 조회조회수 : 3,873회

    본문

    ac17c0bbddd94e50abf263e646aca459_1698945223_4472.jpg
     

    ac17c0bbddd94e50abf263e646aca459_1698945240_4554.jpg
     

    중가주에 있는 샌 후안 바티스타 미션(Mission San Juan Bautista)은 15번째 미션으로 1797년 6월 24일 프란치스코수도회 회장 페르민 프란시스코 드 라수엔(Fermin Francisco de Lasuen) 신부가 세웠다. 


    캘리포니아 미션들의 설립자인 후니페로 세라(Junipero Serra) 신부의 후임인 라수엔(Lasuen) 신부는 호세 마누엘 드 마르티아레나(Jose Manuel de Martiarena)와 페드로 마르티네즈(Pedro Martinez) 수사를 모집하여 현지 원주민, 프레시디오 군인, 멕시코 출신의 히스패닉계 인디언들의 도움을 받아 캘리포니아  베니토 카운티의 산 후안 바티스타에 가장 멋진 이 선교 건물을 건설했다.


    1803년 6월, 교회의 초석이 놓여졌으며, 1812년 6월 23일에 봉헌되었다. 이 일을 함께 주도한 신부 에스테반 타피스(Padre Esteban Tapis)는 후에 교회 성소에 묻혔는데, 그는 한때 미션들의 회장이었으며 솔뱅에 있는 산타 이네스 미션(Mission Santa Ines)을 세우기도 했다. 퇴임한 후 그는 샌 후안 바티스타 미션으로 왔고 이곳에서 음악적 재능으로 명성을 얻어, 샌 후안 바티스타 미션은 "음악 선교지"라는 새로운 이름을 얻었다. 그의 손으로 쓴 합창곡집 두 권은 박물관에서 볼 수 있다.


    ac17c0bbddd94e50abf263e646aca459_1698945330_5584.jpg
     

    ac17c0bbddd94e50abf263e646aca459_1698945342_2391.jpg
     

    교회 내부는 1817년에 완성되었는데, 바닥은 타일로 마감되었고 제단과 레도(제단 뒤의 장식벽, 6개의 조각상이 있음)는 몬테레이에 도착한 배에서 이곳에 온 미국인 선원 토마스 도크(Thomas Doak)에 의해 완성되었다. 그는 방과 식사 댓가로 레도에 조각상들을 제작해주었다고 한다.


    매년 12월 21일 날씨가 좋으면 한겨울 동지의 빛이 제단을 밝힌다. 이 기간 동안 이른 아침의 태양 빛이 교회 모자이크를 통해 들어와서 성당 내부에 숨막힐 정도로 아름다운 광경을 만들어낸다.

      

    ac17c0bbddd94e50abf263e646aca459_1698945428_1472.jpg
     

    선교부를 방문할 때 교회 바닥 타일에 주의를 기울여보라. 햇빛에 말리기 위해 교회당 밖에서 말린 타일에는 동물 무늬가 있다. 현재 박물관으로 쓰이는 방은 신부의 거주 공간이자 아메리카 원주민의 작업 공간이었는데, 1906년 캘리포니아 중부 대부분을 뒤흔든 대지진 이후에는 성물 보관 및 미사를 위해 사용되었다. 정원은 활동의 중심지였다. 여기서 인디언들이나 수사들은 목공, 무두질, 직조, 양초 제조 기술을 배웠다.


    주방은 하루 세 번 1,200명에게 음식을 제공했다. 선교부의 책과 예술 작품 컬렉션은 많은 경우 다른 미션들보다 더 오래되었는데, 박물관에 있는 일부 고급 의복은 중국, 러시아, 베니스에서 가져온 것으로, 1930년까지 사용되었다.


    ac17c0bbddd94e50abf263e646aca459_1698945531_0505.jpg
     

    ac17c0bbddd94e50abf263e646aca459_1698945396_0197.jpg
     

    교회 북쪽에 있는 묘지에는 4,000명이 넘는 기독교 아메리카 원주민과 유럽인의 유해가 묻혀 있다. 이 미션에는 마지막 순혈 아메리카 원주민인 아센시온 솔로르자노(Ascencion Solorzano)가 묘지에 묻혀 있다. 그녀의 무덤에는 붉은 십자가가 꽃혀있으며, 그녀를 기리기 위해 무덤 뒤편에 명판이 세워져 있다.


    1835년 멕시코 정부가 선교부 재산의 대부분을 압류하면서 교회는 세속화되었다가 1895년 미국 정부의 연방법령에 따라 현재의 선교부 건물과 55에이커가 교회에 반환됐다. 


    한편 이 미션은 영화감독 알프레드 히치콕은 1957년 제작한, 킴 노박과 지미 스튜어트가 주연을 맡은 영화 "Vertigo"의 배경으로 사용되었다. 영화에 등장하는 1865년 빅토리아 시대의 종탑은 더 이상 존재하지 않는다. 알프레드 히치콕은 스튜디오 효과를 사용하여 영화의 타워를 재현했다. 원래 타워는 손상돼, 1949년에 철거되었다.


     후안 바티스타 미션은 1797년 6월 24일 창립된 이래 계속 신부들을 배출하고 있다. 200주년 기념의 일환으로 원래 예배당(과달루페 예배당)이 실제 선교 우물과 함께 복원되었다.


    미션의 기프트 샵과 박물관 개관시간:

    수요일-주일 9 AM -4PM


    입장료:

    일반 성인: $10.00

    시니어(60세 이상): $7.00 

    베테랑: $5.00 

    5세 이하: 무료 


    참고로 주일에는 입장료를 받지 않는다.


    문의: 831- 623- 4528


    주소:

    406 Second St.

    San Juan Bautista, CA 95045 


    •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KCMUSA,680 Wilshire Pl. #419, Los Angeles,CA 90005
    Tel. 213.365.9188 E-mail: kcmusa@kcmusa.org
    Copyright ⓒ 2003-2020 KCMUSA.org. All rights reserved.